BLOG전자출판

epub에서 ‘스타일’이란?

스타일이란?
epub을 만들려면 ‘스타일’style이란 용어를 잘 이해해야 한다. epub에서 ‘스타일’이란 책 속에 나오는 글이나 그림을 레이아웃 시키는 일종의 명령어라고 이해하면 된다. 즉 글자나 이미지를 배치시켜서 책을 디자인하는 명령어라고 보면 된다. 원칙적으로는 CSS라는 스타일시트를 코딩으로 만들어서 넣어주어야 한다. 하지만 대부분의 epub 에디터에서는 일반 워드프로그램에서 폰트나 이미지를 조정하듯이 쉽게 스타일을 지정하고 만들 수 있다.
CSS란?
CSS 또는 캐스케이딩 스타일 시트(Cascading Style Sheet)는 마크업 언어가 실제 표시되는 방법을 기술하는 언어로,HTML과 XHTML에 주로 쓰이며, XML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W3C의 표준이며, 레이아웃과 스타일을 정의할 때의 자유도가 높다.
-위키백과에서
epub은 앞서 html이란 언어로 만들어진 문서묶음이라 할 수 있다. html이란 웹문서를 작성할 때 주로 사용했던 언어다. 이 말은 epub 전자책은 웹과 아주 비슷한 속성을 지녔다는 뜻이다. 때문에 웹을 디자인하듯이 디자인해야 한다는 말이다.
CSS란 쉽게 말해서 html로 만들어진 문서를 디자인적으로 꾸며주는 역활을 하는 시트이며 ‘스타일’로 구성되어 있다. html로 글자 하나, 문장 하나 하나 각각 꾸며주려면 아주 많은 시간이 든다. 하지만 예를 들어 인용구나 챕터 제목처럼 반복적으로 사용하는 단락의 디자인 속성을 따로 지정해 저장함으로써 작업과 디자인 수정의 효율성을 높여주는 역활을 하는 것이다.
여기서 잠깐 CSS에 대해서 조금 더 이해하고 넘어가자. 물론 일반적인 epub에디터에서는 CSS시트를 직접 작성하지는 않는다. 하지만 그 개념을 이해하고 넘어가면 전자책을 만들고 응용할 때 조금 더 유익하다고 할 수 있기 때문이다.
CSS시트의 저장위치
위의 그림은 Sigil이란 프로그램에서 epub파일 내부 폴더 구조를 열어본 모습이다. Text폴더 아래에 있는 파일들이 바로 책의 본문에 해당되며, 바로 그 아래 Styles란 폴더 안에 book.css란 파일이 보인다. 바로 그것이 스타일 시트지다. epub에선 바로 저 폴더방에 스타일시트지가 저장된다.
CSS시트의 모습
스타일시트지는 대략 이런 모양의 코딩으로 된 문서다. 시트지의 좌측 h2, p, h3 등 갈색으로 된 제목이 바로 스타일 속성의 이름이다. 그 옆으로 쫙 나열된 내용들은 그 스타일 속성들이다. 쉽게 말하면 글자의 크기, 위치, 색깔 등을 지정해 놓은 것이다. 저 명령어들이 책의 구성요소들을 배치시키고 디자인하는 것이다. 일반적인 epub에디터들은 저 시트지를 자동 생성시킨다.
일반적인 epub에디터를 이용해 전자책을 만들 경우 저런 코딩을 할 필요는 없다. 일반 워드문서에서 문서 편집하듯이 저 스타일들을 지정하고 변경할 수 있다. 하지만 기초적인 개념은 알아두는 것이 좋다.
전자책으로 출판할 좋은 원고나 아이디어가 있으신 분들 문의 대환영~~